개관 36년 첫 야간 개장…천안시, 독립기념관의 가을밤 빛으로 물들여

엄병길 기자 | 기사입력 2023/10/30 [13:46]

개관 36년 첫 야간 개장…천안시, 독립기념관의 가을밤 빛으로 물들여

엄병길 기자 | 입력 : 2023/10/30 [13:46]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독립기념관의 가을밤이 개관 36년 만에 빛으로 물들었다. 

 

충남 천안시는 지난 27일 독립기념관 광장 이동 보행로와 단풍나무숲길 야간명소 조성사업 준공식을 개최하고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이날 독립기념관 단풍나무숲길 입구 주차장에서 열린 준공식에는 박상돈 천안시장을 비롯해 한시준 독립기념관장, 기관·사회단체장과 지역주민 등이 참석했다.

 

우리 민족의 자주와 독립정신을 엿볼 수 있는 대표적인 애국 기념관인 독립기념관은 1987년 8월 15일 개관 이후 현재까지 주간에만 개장해왔다. 

 

이에 시는 독립기념관의 야간 정취를 극대화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독립기념관과 야간명소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19억 원을 투입해 광장 이동 보행로와 단풍나무숲길 3.2km 구간에 보안등과 경관조명을 설치했다.

 

천안시와 독립기념관은 가을밤 시민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10~11월 단풍이 물드는 절정 시기인 3주간 금·토·일요일 임시 야간개장을 진행한다. 

 

내년부터는 지속적으로 야간개장 일수를 늘려 역사와 빛이 공존하는 야간명소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박상돈 천안시장은 “독립기념관 야간명소 조성사업을 통해 천안시민과 인근 도시 지역주민들에게 색다른 볼거리 제공하고, 독립기념관이 천안의 대표적인 야간경관 명소로 재탄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 도배방지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