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92명 7개월 열전’ 코리아텍,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공모전 ‘최우수상’

정욱 기자 | 기사입력 2019/12/26 [16:27]

‘1,492명 7개월 열전’ 코리아텍,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공모전 ‘최우수상’

정욱 기자 | 입력 : 2019/12/26 [16:27]

▲ 코리아텍 컴퓨터공학부 윤상준, 김쾌남 학생이 ‘제17회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경진대회’에서 ‘다감각 햅틱 컨트롤로 기반 가상현실 소방체험 시뮬레이션’으로 자유공모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26일 서울 삼정호텔 라벤더룸에서 열린 시상식 모습. © 시사뉴스24


[시사뉴스24 정욱 기자] 코리아텍(한국기술교육대, 총장 이성기) 학생들이 4월부터 12월까지 7개월간 전국 545개 팀 1,492명의 대학생 및 대학원생들이 경쟁을 펼친 ‘제17회 임베디드소프트웨어 경진대회’에서 자유공모 부문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임베디드소프트웨어시스템산업협회가 주관하고 현대자동차·LG전자·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이 후원한 이번 경진대회는 임베디드소프트웨어(embedded software) 관련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아이디어 개발 및 관련 분야 우수인력 발굴과 양성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임베디드소프트웨어란 각종 전자제품, 정보기기 등에 설치된 마이크로 프로세서에 미리 정해진 특정기능을 수행하는 소프트웨어를 내장시킨 시스템을 말한다.

 

코리아텍 윤상준, 김쾌남 학생(컴퓨터공학부 4학년)이 수상한 작품은 ‘다감각 햅틱 컨트롤러 기반의 VR(Virtual Reality. 가상현실) 소방체험 시뮬레이션’이다.

 

이 작품은 김상연 교수가 수행중인 연구과제인 ‘HD 촉감기술 기반 초실감 콘텐츠 재현기술개발’ (대표학생연구원 허용해)에서 개발한 시스템을 소방훈련에 접목해 콘텐츠를 보다 현실감 있게 체험할 수 있는 가상현실 기반 몰입형 훈련시스템이다.

 

 기존의 교육용 소방훈련은 시나리오를 기반으로 영상과 같은 시각적 정보 제공과 단순 진동에만 중점을 두었지만, 코리아텍 학생들의 작품인 ‘다감각 햅틱 컨트롤러’는 가상현실의 소방훈련 상황에서 불과 물에 근접했을 때 차가움과 따듯함을 느낄 수 있다.

 

윤상준 학생은 “저희가 개발한 작품이 평소 화재 진압에 고생하시는 소방관들의 안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